17.8 C
Montreal
Tuesday, June 18, 2019

몬트리올 학생기자단

University & College Student Reporters in Montreal

지난 7월, 재협상이 불가능해 보일 것 같던 북미자유무역협정 (NAFTA)이 8월 27일 멕시코와 9월 30일 캐나다에서 합의를 보았다. 이 협정과정까진 미국의 불합리하고 기이한 요구들이 많았다. 하지만 멕시코와 캐나다는 미국의 주장에 굴복하지 않고 이전 무역협정의 중요한 포인트들을 잘 살려냈다. 멕시코와 캐나다 협상가들이...
지난주, 퀘벡주 선거에서 당선된 여성 주의원 수가 캐나다 내 기록을 경신하며 전 세계적으로 증가하는 여성의 정치 참여를 반영하고 있다. 정치 및 사회 참여 영역에서는 참여의 기회가 얼마나 공평하게 주어지는 지가 중요하다. 특히 오랫동안 정치 참여의 기회가 제한되었던 여성들이 얼마나...
지난 월요일 치뤄진 퀘백 주 선거에서는 15년의 자유당 집권을 뒤로하고 종교적인 상징을 금하는 정책을 내세운 CAQ(The Coalition Avenir Québec)가 새로운 집권당으로 선출되었습니다. 아직 공식적인 임기가 시작 되지 않았지만 그들의 정책을 놓고 많은 논란이 생기고 있습니다. CAQ는 퀘백 공무원들의 종교적 상징을...
‘정당’은 국가 통치 정책을 같이하는 사람들이 모여 만든 단체이다. 캐나다는 영국식 의회제도를 따라 선거 결과 다수당 당수가 총리가 되어 행정부를 조직하고 있다. 캐나다의 주요 5가지 정당으로는 캐나다 보수당 (Conservative Party of Canada), 신민주당 (New Democratic Party), 캐나다 자유당 (Liberal...
10월을 맞이하며 급격히 떨어지는 온도와 찬바람이 벌써부터 몬트리올의 겨울을 예고하고 있다. 그러나 몬트리올의 일부 가정에서는 더이상 따뜻한 난로 앞에서 몸을 녹일 수가 없게 되었다. 10월 1일부터 시행되는 몬트리올의 새로운 환경정책은 난로에서 배출되는 미세먼지를 시간 당 2.5 그램으로 엄격하게 제한한다. 난로가...
캐나다의 소선거구제와 문제점 캐나다와 같은 민주주의 국가에선 정부 대표들은 선거를 통해 선출된다. 1970년의 선거법에 따라 연방의회 선거권은 연방 정부와 주 정부를 막론하고 18세 이상의 캐나다 시민에게 부여된다. 또한, 국가를 위해 전쟁에 출정하는 국민은 당연히 공직 선거에서 투표할 자격이 있다는 근거에서 군인은 나이에 관계없이 선거권을 가진다. 하지만...
Montreal에서는 물론, 캐나다 어디서든 쉽게 볼 수 있는 Shoppers Drug Mart가 Health Canada로부터 공식적으로 마리화나 판매를 허가받았다고 한다. Shoppers는 지난 2016년 10월에 처음으로 의료용 마리화나 판매를 신청했으며, 자체적으로 의료용 마리화나를 생산할 계획은 없으나, 이미 Aurora Cannbis, Aphria Inc 등 합법적으로...
지난 21일 금요일 저녁, CBC는 퀘벡주에 위치한 100,000채 이상의 가정에서 정전사태가 벌어졌다고 보도했다. 퀘벡 도시전력 Hydro-Québec는 지난 21일 폭풍으로 인해 퀘벡 주에 위치한 130,000채의 가정에 전기 공급이 일시적으로 끊겼다고 전했다. 현재 Hydro-Québec은 추가 인원을 동원하여 태풍으로 인한 정전사태를 수습중이다. 우타웨 지역을...
캐나다의 최초 얼굴 이식 수술이 몬트리올의 Maisonneuve-Rosemont 병원에서 성공적으로 이루어 졌습니다. 이 수술은 지난 5월 성형외과 전문의 Dr.Daniel Borsuk 가 이끄는 팀으로 인해 이루어 졌습니다. 이번 수술을 받게 된 환자는 사냥 총에 맞아 얼굴이 심각하게 훼손 된 64세 Maurice Desjardins씨...
2주 전인 9월 9일 일요일 12시에 맥길 대학교 한인 학생학회 MECA (McGill Korean's Educational & Cultural Association)이 개강기념 삼겹살 파티를 열었다. 이 이벤트는 메카 (MECA)가 설립된 2011년부터 매년 개최된 문화 및 친교 행사이다. 이 BBQ 피크닉은 Jeanne - Mance Park에서...

Block titl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