퀘벡주의 통금관련 업데이트 사항들

퀘벡주는 새로운 코로나 19 확산을 억제하기 위한 규제, 폐쇄 조치 및 야간 통행금지령을 발표했다.

프랑수아 르고(François Legault) 주총리는 1월 9일부터 2월 8일까지 시행될 최신 조치는 확진자, 사망자와 입원환자가 계속 증가함에 따라 불가피하게 필요하다고 설명했다.

그는 수요일 기자회견에서 주정부가 전기 충격을 준다고 말할 때가 정말로 4주 동안 변화를 가져와야 할 기간이라고 덧붙였다.

2차 코로나바이러스 웨이브를 제어하기 위해 설정된 최신 규칙들에 아래와 같다.

통행 금지는 정확히 어떻게 적용될까요?
이번 주 토요일부터 북부 퀘벡지역을 제외한 전 지역에서 야간 통행 금지가 시행될 예정이다.

퀘벡 주민들은 2월 8일까지 매일 밤 8시부터 5시까지 집에 머물러야 하며, 통금 시간 위반에 대한 벌금은 최소 $1,000달러에서 최대 $6,000달러까지이다.

이러한 통금에는 의료, 인도적 사유, 긴급한 업무(priority work)의 경우를 제외하고는 예외가 적용되지 않는다. 하지만 또 다른 예외 사항으로는 주민들은 집 밖의 반경 1㎞ 내에서 애완견을 산책시킬 수 있다.

제네비에브 길바울트(Geneviève Guilbault) 공안부 장관은 목요일 기자회견에서 외출 사유가 있다면 그것을 경찰에 명시 혹은 증명할 수 있어야 한다고 밝혔으며, 근로자의 경우 고용주로부터 고용 증명서를 발급받아야 한다.

통금 기한 동안에는 데파노를 포함하여  모든 소매점과 식료품점은 매일 밤 7시 30분까지 문을 닫아야 한다.

약국 및 주유소(주유소 안에 위치한 데파노 포함)는 현재 영업시간을 유지하지만, 의약품, 가스 및 식품과 같은 필수 제품들만 판매할 수 있다.

몬트리올 대중교통 당국(STM)은 통금이 버스, 지하철, 열차와 같은 대중교통에는 영향이 미치지 않을 것이라고 발표했다.

학생들을 위한 새로운 조치는 무엇인가?
초등학교와 유치원은 1월 11일에 계획대로 재개교하지만 새로운 규칙에 따르면, 5 ,6학년 학생들은 교실에서 마스크를 필수적으로 착용해야 한다.

고등학교의 경우, 기존 계획과 다르게 일주일 더 가정에서 온라인 교육이 시행되며 1월 18일에 다시 교실로 돌아가며 9, 10, 11학년 학생들은 기존과 같이 이틀에 한 번씩 돌아가며 학교와 온라인 수업을 받는다.

또한 모든 고등학생은 두 개의 일회용 마스크를 받게 된다. 고등학생과 직업학교 학생들은 필요에 따라 마스크를 계속 착용해야 한다.

CEGEPS와 대학은?
원격 학습이 우선순위로 지정되며 계획대로 계속됩니다. 인턴쉽과 실험실은 허용된다.

모임과 사교는 금지되었는가?
여전히 퀘벡주는 실내외 모든 모임을 금지하고 있으며 퀘벡주 사람들은 계획된 업무를 위한 것이 아니라면 다른 주소의 방문자를 집으로 초대할 수 없다. 비공식 간병인과 지원 또는 서비스를 제공하는 개인은 허용된다.

그러나 여전히 독거노인 혹은 혼자 사는 사람들은 다른 곳의 방문이 가능하지만 방문하는 곳 또한 독거노인 혹은 혼자 사는 집이어야 한다..

스키와 조깅 허용 여부 및 실내 스포츠는?
퀘벡주 스포츠와 레크리에이션 활동은 “이제부터 가족의 거품에만 국한되어야 한다”고 설명했다.

조깅과 스키는 단체로 일어나지 않고 통행 금지가 시작되기 전에 행해질 경우 허용되지만 그것은 스키 힐이 열린 채로 유지될 수 있다는 것을 의미한다.

1월 9일부터, 모든 실내 스포츠가 금지됩니다. 하지만, 학교 체육 수업, 운동선수 훈련, 그리고 공중 보건에 의해 허락된 프로 스포츠에는 몇 가지 예외가 있다.

상점, 바, 식당, 체육관은 어떤가요?
주정부에 의해 필수적이지 않은 것으로 간주하는 모든 사업체는 2월 8일까지 폐쇄되며 여기에는 체육관, 바, 극장, 박물관 등이 포함된다. 레스토랑의 경우, 포장 및 배달만 허용된다.

소매점은 여전히 ​​폐쇄되지만 도로변 픽업은 허용됩니다.

12월 25일부터 휴일 제재로 폐쇄되었던 미용실, 이발소, 스파숍 등도 계속 폐쇄된 상태로 유지된다.

제조업체와 건설업체가 개방 상태를 유지 여부?
주정부는 제조 및 건설을 계속할 수 있도록 승인했지만 “현재 약속을 완료하기 위해 최소한으로 줄였습니다.”

주정부는 “가능한 경우 재택근무가 의무적이며 생산 및 건설 현장에서 언제든지 상주하는 직원을 제한하기 위해 교대근무를 조정해야 한다”고 설명했다.

사무실 오픈 여부?
퀘벡주는 2월 8일까지 “공공 또는 민간 부문의 고용주가 조직의 활동을 추구하기 위해 필요하다고 생각하는 근로자를 제외하고 여전히 자택 근무를 하도록 요구하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