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론 조사 결과 “여름 이후, 르고 주총리 지지율 10% 하락”

Angus Reid Institute Tiwtter

지난 13일, 캐나다 여론조사 기관인 앵거스 리드 연구소가 새로운 여론 조사 데이터를 공개하면서 캐나다인들은 여름 이후로 주정부 지도자들에 대한 지지도가 상당히 떨어졌다고 밝혔다. 프랑수아 르고(François Legault) 퀘벡주 총리 또한 인기가 시들해진 주총리들 중 한 명이었다.

코로나19 대유행 초기인 2020년 5월에 르고 주총리의 지지율은 77%까지 기록하며 그의 지지율이 치솟았으며, 지난 한 해 동안 비교적 안정적인 흐름을 계속 유지했었다. 하지만 6월 이후 르고 주총리의 포인트는 10% 하락한 56%를 기록했었다.

1년 안에 재선에 도전하는 르고 주총리는 여전히 캐나다 내에서 가장 인정받는 총리 중 한 명으로 떠오르고 있다. 또한 하락에도 불구하고, 르고 주총리는 여전히 다수 지지율을 얻고 있으며, 논평가들은 선거인단의 모든 인구를 대면할 수 없고 르고 주총리의 당인 퀘벡미래연맹당(CAQ)이 여전히 퀘벡주에서 정권을 잡고 있는 점을 강조했다.

서스캐처원주의 스콧 모(Scott Moe) 주총리와 뉴브런즈윅주의 블레인 힉스(Blaine Higgs) 주총리는 각각 18%와 17%가 하락하며 6월 이후 가장 큰 지지율 하락을 보였다.

앨버타주의 제이슨 케니(Jason Kenney) 주총리는 22%로 6월보다 9% 떨어진 가장 낮은 지지율을 기록했다.

주총리들중 유일하게 온타리오주의 더그 포드(Doug Ford) 주총리만이 지지율이 상승했으며. 1%가 상승하여 36%가 되었다.

앵거스 리드 연구소는 캐나다 성인 5,011명을 대상으로 9월 29일부터 10월 3일 사이에 온라인 설문조사를 실시했으며, 확률 표본이 ±2%포인트의 오차 범위를 가질 것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