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ebec 3개 지역, 적색 경보 지역으로 추가 지정

2차 대유행의 웨이브가 퀘벡주를 휩쓸고 있는 가운데, 보건 복지부는 10월 4일 일요일, 3개의 새로운 자치단체도 이제 퀘벡의 ‘적색경계’에 진입할 것이라고 발표했다.

정부 보도자료에는 “Gaspé 반도 특정 분야의 역학상황이 진화한 점을 감안할 때 오늘 MRC d’Avignon 3개 자치단체가 적색수위(최대 경계)로 이동할 것으로 발표된다”고 적혀 있다. 이는 10월 5일 월요일 오후 11시 59분부터 발효된다.

따라서 Maria, Carleton-sur-Mer 및 Nouvelle의 도시들은 경계 경보가 있을 경우 보건당국이 내놓은 조치들을 따라야 할 것이다.

Dubé 장관은 “지난 며칠 동안 Gaspésie의 특정 분야에서 확산된 사례가 우려스러울 정도로 높은 증가세를 기록했다고 하며 이러한 조치가 내려진것에 대한 설명을 덧붙혔다.

이들 3개 자치단체는 광역 몬트리올, Chaudière-Appalaches의 특정 분야, Capitale-Nationale의 일부 지역과 함께 적색경보로 지정 된다.

적색경보가 발생하면 다음과 같은 몇 가지 규칙을 적용해야 한다.

  • 민박집회는 금지,
  • 공공장소에서 조직된 단체활동은 허용되지 않는다.
  • 여러 위치에서 수행되는 활동은 중단되며,
  • 그리고 녹색, 노란색 또는 주황색 구역 및 퀘벡 외곽으로의 비필수 여행은 권장하지 않는다.

François Legault 수상에따르면 규칙을 위반할 시, 벌금 1,000달러를 매길 것이라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