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ebec, 축구, 농구 등 야외 팀 스포츠 곧 허용

목요일 기자회견에서 퀘벡 주정는 다음 주부터 야외 팀 스포츠가 점차적으로 재개될 수 있도록 할 것이라고 발표했습니다. 퀘벡의 스포츠 및 여가부 Isabelle Charest 장관은 “야외 팀스포츠 연습은 6월 8일에 재개될 수 있고 경기는 이달 말에 재개될 수 있습니다”라고 말했습니다. 장관은 이 팀스포츠에는 야구, 축구 등 야외에서 할 수 있는 다른 모든 스포츠가 포함되지만 코로나19 확산을 막기 위해 선수들이 각자 안전한 거리를 유지할 수 있도록 몇몇 규칙들을 변경할 필요가 있을것이라고 예상했습니다. 장관은 또한 이러한 규칙이 일부 팀 스포츠가 다른 스포츠보다 더 쉽게 적을 할 수 있을거라고 내다보았으며 그 중하나라 야구는 축구나 농구보다 이러한 규칙을 적응하는데 더 수월 할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Charest 장관은 퀘벡 스포츠 협회들과 연맹들은 그들의 스포츠가 재개됨에 따라 사회적 거리를 유지하기 위한 새로운 지침을 마련하기 위해 공공 보건 당국자들과 협력하고 있다고 말했습니다. 하지만 사회적 거리를 존중하면서 실제로 얼마나 다양한 스포츠를 할 수 있을지에 대한 많은 의문들이 남아 있습니다.

Horacio Arruda 퀘벡 공중보건국장은 리그가 안전하게 경기장으로 복귀할 수 있는 혁신적인 방법을 찾을 것이라고 확신한다고 말했습니다. 그는 선수들이 축구장에서 빠르게 서로 뛰어다니는 상황은 오랜 시간 동안 누군가의 옆에 있는 것과 같은 위험을 나타내지 않는다고 말했습니다.

Arruda 국장은 현재 2미터 거리를 두고 있는 사회적 거리를 둘러싼 규칙도 앞으로 몇 주 동안 바뀔 수 있다고 말했습니다. 그는 아마 언젠가는 거리가 1미터까지 내려갈 것이다라고 전망했습니다.

현재 퀘벡은 5월 20일에 테니스, 골프, 사이클과 같은 야외, 비접촉 스포츠를 재개하는 것을 허용했습니다. 이에 앞서 퀘벡 주는 목요일, 퀘벡 전역에서 총 4,885명의 사망자가 발생하면서 91명의 COVID-19 사망자가 추가로 발생했다고 발표했습니다. 사망자 중 65명은 5월 28일 이전에 발생했지만 목요일에야 지방 집계에서 추가되었습니다. 모든 확진자의 거의 절반과 사망자의 60% 이상이 몬트리올 지역에 있습니다.

Francois Legault 총리는 퀘벡인들이 바이러스가 퍼지는 것을 막기 위해 경계를 늦추지 않고 공중 보건 지침을 존중할 필요가 있다고 말했습니다. 그는 “우리는 이 단계를 따르고 인내심을 가져야 하며 무엇보다도 바이러스에 대한 우리의 개별적인 노력을 중단해서는 안 됩니다,”라고 덧붙혔습니다.

이 보고서는 2020년 6월 04일에 The Canadian Press에서 처음 발표했습니다.

출처: CTV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