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rouin 보건국장, 휴일 모임에서 가족끼리 노래 및 춤은 금지라고 밝혀

11월 25일에 열린 기자회견 오른쪽부터 발레리 플란테 몬트리올 시장, 밀렌 드루인 공중 보건국장 및 소니아 벨랑거 몬트리올 CISUU 책임자 - Dre Mylène Drouin Twitter

11월 25일에 몬트리올에서 열린 기자회견에서 밀렌 드루인 (Mylène Drouin) 몬트리올 공중 보건국장은 몬트리올 사람들이 올해 12월에 퀘벡에서 열리는 휴일 모임에서 무엇을 해야 하는지에 대해 간략하게 설명했다.

퀘벡의 프랑수아 르고 (François Legault) 주총리는 이미 가족 구성원들이 사회적 거리를 두는 연습을 할 수 없다면 퀘벡에서 열리는 휴일 모임에서 마스크를 착용해야 한다고 말했다. 

드루인 국장은 올해 휴가철에 대한 전형적인 축하 활동을 단념함으로써 코로나19 확산 제재에 한 걸음 더 나아갔다. 그녀는 코로나19 확산을 막기 위해 가족들이 휴일 모임에서 같이 만나더라도 춤과 노래를 하는 것은 피해야 한다고 밝혔다. 

드루인 국장은 사람들은 가족이나 사회적 상황에 있을 때 공중 보건 조치를 완화시키는 경향이 있다고 언급했고, 이번 휴가 시즌에 가족과 춤추고 노래하고 파티를 해야 하는 “강압감”이 있을 수 있다고 말했다. 하지만 사람들은 2m 거리를 유지하고, 노인들을 보호하려고 노력하며, 사회적 거리를 유지할 수 없다는 것을 알 때 특정 경우에 마스크를 착용해야 한다. 

그녀는 몬트리올 사람들이 코로나19가 발병한 지역 직장에 속해 있다면, 특히 건강관리 분야에서 일하는 가족이 있다면, 모임에 참석해서는 안 된다고 거듭 강조했다.

또한 몬트리올 사람들에게 12 월 24 일, 25 일, 26 일, 27 일과 같은 휴일 모임을 위해 할당된 4 일 동안 가족과의 사회적 접촉을 제한하도록 촉구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