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캐나다 뉴스

본문시작

KUKI Home Inspection and Photo

  News
  캐나다 뉴스

(*.200.174.233) 조회 수 11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기사제공: PETIT TOKEBI

몬트리올은 시의 창립에 근간이 원주민들을 기념하기 위하여 공식적으로 엠블럼에 그들의 상징문양을 추가하였다.

이에 따라 십자문양이 새겨진 깃발은 가운데 부분의 붉은 원안에 흰색 소나무가 새겨지며 프랑스, 영국, 스코틀랜드, 아일랜드를 상징하는 꽃 문양이 모퉁이에 그려지게 된다. 흰색 소나무는 원주민들에게 평화를 상징하는 것으로 중요성을 부각시키기 위해 금도금으로 처리되었으며 Jacques Cartier 묘사했던 것처럼 예전 원주민 집단이 모여 불을 지핀 모양을 상징한 붉은 모양의 원이 깃발의 중앙에 배치되었다.  

이번 결정은 올해로 375주년을 맞는 몬트리올 창립을 기념하여 원주민들과의 화해를 도모하기 위함이다. 몬트리올 시청 앞에서는 원주민 출신인 3명의 공무원이 처음으로 새로운 깃발을 게양하며 의미를 되새겼다.

Kahnawake 원주민 대표 Christine Zachary-Deom 새로운 깃발의 게양식에 참석한 자리에서 몬트리올 시의 이와 같은 결정에 깊은 감동을 전하며 오랫동안 잊혀진 사람들을 위해 이런 배려를 해줘 매우 뜻깊게 생각합니다. 지금껏 캐나다에는 이와 같은 화해의 상징물은 없었습니다. 진심으로 감사합니다.”라고 말했다.

이번 결정에 참여했던 대표들은 후보군에 올랐던 다른 문양들에 대해서는 공개하지 않을 방침이라고 한다. Zachary-Deom 대표는 그 동안 여러 원주민 단체로부터 반발을 사온 스포츠팀 로고에 대해서도 언급하며  여러 문양들을 심사한 만장일치로 소나무 문양으로 결정하게 되었습니다. 하지만 인디언 두상문양을 집어 넣는 일은 애초부터 고려대상이 아니었음을 밝힙니다.라고 강조했다. 그녀는 또한 이번 새로운 엠블럼은 몬트리올 시민들에게  몬트리올은 여러 사람들이 모여 살며 평화를 상징하는 도시라는 메시지를 전하고 있다.”라고 평가했다.

한편 몬트리올시는 지난 수 개월 동안의 협의 끝에 원주민들에 대한 박해를 주도해 인물인 영국의 Amherst 장군의 이름을 거리명을 철회한다는 입장을 표명했다.


List of Articles
번호 분류 제목 날짜 글쓴이 조회 수
1430 개와 함께 독서장애 치료 2017.10.12 한카타임즈 10
1429 Sainte-Thérèse섬에서 1,2 million $상당의 마리화나 재배현장 적발 2017.10.12 한카타임즈 30
1428 미국발 난민신청자 심사 적체 심각 2017.10.12 한카타임즈 24
1427 토론토에서 수시간 차 안에 방치되어 있던 아이 사망 2017.10.12 한카타임즈 43
1426 아동음란물 소지 혐의로 재판 받던 전직교수, 법정에서 자살시도 2017.10.12 한카타임즈 24
» 몬트리올 공식 엠블럼, 원주민 상징문양 추가 2017.10.12 한카타임즈 11
1424 삼성전자, 캐나다에 인공 지능 AI 위한 연구소 열어 2017.10.12 한카타임즈 26
1423 STM, 40대의 전기버스 도입 2017.10.12 한카타임즈 5
1422 Metro 와 Jean Coutu 합병 움직임 2017.10.12 한카타임즈 25
1421 우버, 퀘벡 규제 때문에 철수 선언 2017.10.12 한카타임즈 32
1420 몬트리올 시, 도로불편사항 신고용 어플리케이션 운용 2017.09.22 한카타임즈 182
1419 10월 8일부터 환자 받는 새로운 몬트리올 대학병원 2017.09.22 한카타임즈 378
1418 에너지 수출을 위한 새로운 수력발전 댐 건설 제안 2017.09.22 한카타임즈 111
1417 퀘벡의 초등학교, 쉬는 시간 너무 짧아 2017.09.22 한카타임즈 245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106 Next
/ 10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