캐나다 주택 담보 대출 금리 하락

이번 소식은 몇몇 캐나다 시민들에게 나쁜 소식이 될수도 좋은 소식이 될수도 있다. 캐나다내 담보 대출 보유자 (mortgage -holders)들이 예상치 못한 수혜자라는 것이다.

고정 모기지 금리는 (mortgage rates)는 최근 몇 주 동안 급격히 떨어 졌는데, 그 대출 자금 조달 비용이 저렴 해졌다. 은행과 다른 대출 기관은 채권 시장에서 스스로 차용하여 주택 담보 대출에서 대출 한돈을 받고, 5년 만기 채권 수익률은 2018년 말 부터 하락하고 있다.

캐나다 채권 5년 국채는 월요일에 고작 1.45%의 수익률을 기로했다. 이는 2017년 여름 이후로 1.5% 이하로 처음 나온 수치이다.

지난주에는 장기 대출에 대한 수익률 곡선과 단기적으로 역전된 신용도가 뒤늦은 예측치를 산출하는 드문 일이 있었다.

채권 수익률은 투자자들이 캐나다의 경제 전망이 어둡게 보인다고 생각하기 때문에 금리가 점점 더 낮아지기 시작할 것으로 예상하고 있다.

낮은 채권 수익률은 일반적으로 “경제적 관점에서 볼 때 좋은 징조는 아니지만 주택 담보 대출자에게는 아주 좋다”라고 Ratesupermarket.ca의 부회장인 Jannice White은 말했다.

이는 저비용 금융 비용으로 인해 은행이 모기지 금리를 인하해 차용자들을 유인하려는 것이다. CBC 뉴스는 1월에 로얄 뱅크 (Royal Bank) 가 5년 만기 세율을 3.74%로 인하했다고 발표했다.

White 부회장은 캐나다 중앙 은행이 “실제로 경제 성장을 촉진하기 위해 (금리를) 삭감 했을 확률이 높다”고 말했다.

출처 :
https://www.cbc.ca/news/business/mortgage-rates-1.50703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