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교민/월드뉴스

본문시작

KUKI Home Inspection and Photo

  News
  교민 뉴스

(*.200.172.136) 조회 수 92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몬트리올 한인사회의 문화∙예술분야 단체장들도 공식 모임을 가진다.

한인 문화∙예술인의 첫모임이 1월 27 오전 11시부터 13시까지 몬트리올 한인센터(3480 boul. Décarie Montreal) 101호에서 열리는 것이다.

지난 1월 13 몬트리올 한인사회 공동운영위 발족모임에서 문화∙예술분과장으로 위촉된 한인회 문화∙예술부 이미정 이사는 인터뷰에서 “이번 모임의 목적은 몬트리올 동포사회 문화∙예술 단체장간의 네트워킹과 올해 처음으로 열리는 ‘몬트리올 광복절 한국주간 축제(8.15~8.18)’ 성공적으로 치루기 위한 협력 방안에 관하여 의견을 나누는 것”이라고 말했다.

이사는 “몬트리올 한인회는 광복절 한국주간 축제가 첫날(8.15) 광복절 기념식을 시작으로 마지막 날(8.18) 스포츠축제에 이르기까지 대한민국과 관련된 문화∙예술∙스포츠 프로그램들을 복합적으로 시연하는 몬트리올 한인사회의 대표적인 축제로 자리잡기를 바라고 있다”라고 밝혔다. “또한, 축제기간에는 전시회도 열어서 한국 문화∙예술에 대한 홍보와 참여가 동포사회는 물론이고 현지사회까지 확장되도록 계획”이라고도 했다.

또한, 이씨는  “주지하다시피, 한국 고유의 정서와 문화∙예술에 대한 흐름이 K-pop 접목돼 한국 문화에 대해 깊이 알고자 하는 움직임이 세계적으로 확산하고 있다. ‘강남스타일’을 시작으로 시작된 한국 대중음악은 K-Pop 열풍을 불러왔고 한국 영화∙드라마와 함께 세계 젊은이들에게 ‘한류 앓이’를 확산시키고 있다. 한국의 가치가 문학∙영화∙음악∙미술∙건축∙패션∙게임 다양한 분야에서 독특성과 공감성을 나타내고 있다. 이것은 한국 문화∙예술이 지구촌의 중심에서 21세기 세계 문화∙예술 사조에 막대한 영향을 미치고 이에 따라 새로운 문화 현상과 그룹들이 생겨나는 역동적인 시기를 맞이하고 있다는 것을 보여준다. 이러한 시대적 상황 속에서 우리 동포사회에 포진한 문화∙예술인들의 역할이 커지고 있다. 몬트리올이라는 독특한 지역성과 세계적인 흐름을 균형적으로 수용하며 대내외적으로 크게 발전할 있는 계기가 되기를 바란다”고 이분야 전문가로서의 의견도 밝혔다.

현직 감독이자 한국 문화∙예술 전공자이기도 이사는 “문화∙예술이 ‘취미’나 ‘부수적인 행사’로 치부되는 시기는 지났다”면서 “이번 문화∙예술 단체장들의 모임을 계기로 관련 분야에 종사하는 다양한 ‘전문직’들이 많아지길 바란다. 세계에서 거세게 불고 있는 한류 열풍과 한국문화에 대한 세계적인 흐름안에서 몬트리올의 예술.문화가 성장해가기를 바란다”라고도 인터뷰 말미에 덧붙였다.

1월 27일에 열리는 모임에는 문화∙예술그룹의 단체장뿐만아니라 문화∙예술분야에 관심 있는 모든 동포의 참석 또한 환영한다. 참석하실 분은 이미정 이사에게 연락하시기 바란다(514 799 6880, cineasie@gmail.com)

[32 한인회 미디어부]


List of Articles
번호 분류 제목 날짜 조회 수
1840 개정 재외동포법, 재외동포(F-4)비자 제도 변경안내 2018.02.16 75
1839 한인회, 무료 세무보고 3월 3일 실시 2018.02.16 47
1838 몬트리올 한인학교 2018년 봄학기 개학 file 2018.02.12 102
1837 Drop the Beat 댄스 공연 개최 file 2018.02.12 95
1836 [세계한인언론인협회 공동성명서] 국회는 국민투표법을 조속히 개정하라 - 재외국민 참정권은 정쟁의 대상이 될 수 없다 - 2018.02.12 34
1835 2018 GKS 정부초청외국인 대학원장학생 모집 공고 file 2018.02.12 56
1834 한인사회의 문화∙예술계 전문가들도 모여 file 2018.02.12 42
1833 첫 한인경제혁신토론회, 성공리에 개최 file 2018.02.02 250
1832 이북5도민 연합회 2018년도 신년회 file 2018.02.02 164
1831 몬트리올 한인회 보도자료 file 2018.01.25 249
1830 한인회, 폭설 속에 신년하례 잘 치러 file 2018.01.25 125
» 한인사회의 문화∙예술인이 한자리에 모인다 2018.01.25 92
1828 올해의 FCCCQ 장학생에 ‘이순재’씨 선정 퀘벡한민족재단, 2017년도 퀘벡한인장학금 수여해 file 2018.01.25 72
1827 문재인 대통령, 신년 기자회견 file 2018.01.25 64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132 Next
/ 1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