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교민/월드뉴스

본문시작


  News
  교민 뉴스

(*.200.174.233) 조회 수 218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Téo Taxi 와 Uber 는 둘 다 휴대폰 앱을 사용해 차를 잡고 차의 위치를 파악할 수 있다는 점에서 비슷한 방식으로 운영된다 (이 앱은 App Store 나 Google Play 에서 다운로드 가능하다). 
두 앱 모두 호출 버튼을 누르면 스마트폰 GPS 정보를 이용해 그 즉시 매칭이 시작되며, 가까운 운전기사부터 매칭이 시작된다. 매칭 시 거리와 교통정보를 활용한 예상 가격이 표시되며, 매칭이 완료되면 앱에 현재 장소까지 예상 도착 시각이 표시되고 그 사이에 운전기사에게 SMS나 전화를 통해 요구 사항을 주문할 수 있다. 
운송이 끝난 후 회원가입 시 등록한 신용카드로 이용 요금을 청구하기 때문에 따로 계산을 할 필요가 없다는 점에서 많은 사람들의 관심을 받고 있다. 그렇다면 Téo Taxi와 Uber, 둘 중 어느 것을 선택해야 할까? 
Transport Écologique Optimisé 의 약자인 Téo Taxi는 Nissan Leaf, Kia Soul 그리고 Tesla 와 같은 전기 자동차만을 운영하는 친환경적인 회사이다. 또한 Téo Taxi는 택시 영업 허가증을 소지한 전문 기사들로 구성된 법인택시 회사이다. 
반면 Uber 는 개인이 필요 서류를 갖추어 Uber에 개인 차량을 등록하면 Uber 기사로 등록되고, 일반 승객이 콜택시처럼 이용할 수 있는 차량 공유 서비스 업체이다. 다시 말해 택시 면허가 없어도 일반인이 Class 4C 운전면허만 갖고 있다면 본인 차량으로 택시 영업을 할 수 있다는 것이다. 하지만 운전자들의 자질을 검증하기 위해 Uber측에서 범죄경력조회를 통해 모든 운전자들의 전과 기록을 검사하며, 승객 또한 택시를 호출 한 후 기사의 별점을 보고 이 기사에게 운송을 부탁할지, 아니면 다른 기사를 찾을지 결정할 수 있다.
금액은 현재 Téo Taxi의 차량일 경우 퀘벡 주에서 제정한 기본요금인 3.45$와 거리요금 1km당1.70$ 그리고 시간요금 1분당 0.63$ 받는다. Uber는 주로 Téo Taxi보다 저렴하게 기본요금 1.90$, 거리요금 1km당 0.85$, 시간요금 1분당 0.20$과 예약금 1.30$ 을 받지만 때에 따라 수요가 높아지는 시간대에는 가격을 배로 인상할 수도 있다. 
Surge 라고 불리는 이 알고리즘은 공급은 한정되어있는데 수요가 급증하게 된다면, 비싼 돈을 주는 만큼 차가 정말로 필요한 사람들에게 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해 가격을 급등시키는 것으로 알려졌다. Uber 는 한 지역 내 Uber 차량 수요가 급증하게 되면 앱 내 지도에 해당 지역을 빨간색으로 표시하여 앱 사용자들에게 이를 알린다. 
두 회사는 이처럼 여러 면에서 다르지만 기본적으로 Téo Taxi 가 퀘벡 주에 근거지를 두고 있는 만큼  퀘벡 주민들의 강한 자립심과 문화 정체성을 만족시켜주어 미국 캘리포니아 주에서 들여온 Uber 보다 퀘벡 주민들에게 더 많은 사랑을 받고 있다. 
인턴기자 소화


List of Articles
번호 분류 제목 날짜 조회 수
1769 허진 대사 초청 통일 강연회 2017.05.18 52
1768 대한민국 19대 문재인 대통령 취임사 2017.05.18 41
1767 월드옥타 지회 소개 : 몬트리올 -몬트리올의 장벽을 넘는 다리- 2017.05.18 37
1766 몬트리올에 대각선방향 횡단보도 등장 2017.05.11 210
» Téo Taxi와 Uber 에 대해 알아야 할 모든 것 2017.05.11 218
1764 몬트리올시, 시민들과 함께 봄맞이 대청소 실시 2017.05.11 90
1763 교민단체 소식 몬트리올 한인라디오 VOKO.CA 오픈 2017.05.11 103
1762 몬트리올 한인학교 문화교실 황순원“소나기” 2017.05.11 46
1761 영사관/정부 동정 월드옥타 지회 소개 : 몬트리올 -몬트리올의 장벽을 넘는 다리- 2017.05.11 36
1760 영사관/정부 동정 캐나다 대사 신맹호 부임인사 file 2017.05.11 44
1759 뉴욕하면 Yellow Cab, 몬트리올에는 봉쥬르 택시 2017.05.11 13
1758 대선 재외국민 투표 25일부터 30일까지 2017.05.11 2
1757 2017 세계한인회장대회 9월 개최 2017.05.11 4
1756 양대 동포 언론단체, 세계한인언론인협회로 전격 대통합 file 2017.05.11 2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127 Next
/ 12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