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김광오 한방의학

본문시작

KUKI Home Inspection and Photo

  Kim, kwang Oh - Health
 김광오 한방의학

595 – 예비엄마의 산전관리

| 2015.10.21 121 by

건강하고 총명한 아기를 낳고자 하는 건 예비엄마라면 누구나 소망하는 것이다. 그러나 건강하고 똑똑한 아이를 낳기 위해서는 그냥 되는 것이 아니라 임신 전 관리를 잘하는 준비가 필요...

596 – 불임의 원인 -

| 2015.10.21 65 by

피임을 하지 않고 정상적인 부부생활을 하면서 만 1년이 경과하여도 임신이 되지 않는 경우는 모두 불임을 유발하는 어떤 원인을 가지고 있기 때문이다. 불임의 원인은 기능적인 원인, 구...

596 – 불임의 원인

| 2015.10.21 315 by

임을 하지 않고 정상적인 부부생활을 하면서 만 1년이 경과하여도 임신이 되지 않는 경우는 모두 불임을 유발하는 어떤 원인을 가지고 있기 때문이다. 불임의 원인은 기능적인 원인, 구조...

593 – 가을철감기 예방법

| 2015.09.30 178 by

조석으로 날씨가 추워지면서 감기환자가 늘고 있다. 이처럼 환절기가 오면 건강관리에 소홀해 감기에 걸리기 쉽다. 특히 면역력이 떨어진 노인이나 아이들은 신경을 써주어야 한다. 올바른 ...

592 – 환절기몸조심

| 2015.09.30 292 by

서양의학에서는 질병의 원인을 크게 바이러스나 박테리아에 의한 것으로 인식한다. 따라서 치료에 있어서도 그것들을 제거 하는 것에 초점을 둔다. 반면 한의학에서는 그러한 병의 인자가 활...

591 – 지루성탈모

| 2015.09.09 333 by

지루성탈모란 피지선에 문제가 생겨 피지의 분비량이 비정상적으로 증가하고 증가한 피지가 모공을 막아 영양공급 및 순환기능이 저하되어 나타나는 탈모증상이다. 두피에 열 감이 있고 붉은...

590 – 스트레스와 근육통

| 2015.09.02 305 by

적당한 스트레스는 우리에게 유익한 면이 있다. 일시적으로 면역력을 증강시키기도 하고 뇌기능을 향상시키는가 하면 성공에 대한 동기를 부여하기도 한다. 그렇지만 오랜 기간 동안 지속되는...

589 – 기면증(嗜眠症, Narcolepsy)

| 2015.09.02 255 by

기면증은 낮 시간 동안 갑자기 주체하기 힘든 졸림을 특징으로 하는 일종의 수면장애로 밤에는 잠을 못 이룬다. 특히, 잠이 올 때는 자신의 의지와는 상관없이 오기 때문에 일상생활에서 ...

588 – 여름철과 보약

| 2015.09.02 459 by

여름은 땀을 많이 흘리는 사람, 더위를 많이 타는 사람에게는 반갑지 않은 계절이다. 그러나 한의학적으로 여름은 봄과 함께 양기가 왕성한 계절이기 때문에 몸에 따뜻한 기운이 부족한 사...

587 – 주름살과 노화

| 2015.08.12 216 by

주름살은 남들의 시선이 가장 많이 머무는 눈과 입 주변에서 잔주름의 형태로 생기기 시작한다. 우리들은 얼굴의 주름을 보기 시작하면서 늙어가는 것을 새삼 깨닫게 된다. 주름이 생기는 ...

586 – 메르스, 한방치료효과확인

| 2015.08.05 228 by

중동호흡기증후군(메르스 MERS)으로 올 여름 떠들썩 했던 사태가 28일 끝났다는 한국정부의 선언은 기쁜 일이 아닐 수 없다. 이와 유사한 전염병은 인류역사와 함께 있었다고 해도 과언이 아...

585 –여름철에 흔한 질병관리

| 2015.07.29 326 by

무더운 여름철에도 증상이 악화되는 질환이 따로 있다. 여름에 건강을 지키기 힘든 가장 큰 이유는 “덥고 습한 기운” 때문이다. 여름철에는 온도와 습도가 높아 신체가 적응하느라 에너지...

584 – 다량소금섭취와 건강

| 2015.07.22 446 by

한국사람의 소금섭취량은 매우 높다. 소금은 가장 필요한 음식이지만 지나치면 많은 병을 일으킨다. 고혈압, 당뇨, 각종 암은 민간건강보험 유치대상으로 늘 언론매체광고 등에 등장한다. 사...

583 –여름철 건강관리2

| 2015.07.15 444 by

여름철이 되면 기온이 올라가게 되어 누구나 체온을 조절하기 위해서 땀을 흘리게 된다. 땀을 지나치게 많이 흘려도 해롭지만 인체의 신진대사나 기능조화를 위하여는 적당한 땀의 배출이 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