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변은숙-읽고 싶은 시

본문시작

KUKI Home Inspection and Photo

  Byun Eun Sook - Poem
 변은숙-읽고 싶은 시


커피

by 한카타임즈 조회 수:48 2017.07.13 14:22


커피

 

李 相

 

잔 속에 나를 기울이네

파리한 오후가 흔들려서

한 줄기 강을

입안에 흘러 넣자

내 고독을 덮는

테풍의 향기

--------------------------------------

이상 시인은 분명 1930년대 살았음에도 불구하고 2017년에 그의 시를 봐도 세월의 괴리감이 없다. 왜 이상을 천재라고 하는지 문득 깨닫게 되는 시 한편 만나보자. 파리한 오후가 가져다 주는 시인의 감성과 독자의 감성이 마주치는 순간, 불행한 시대를 살다 간 李 相을 다시 만나보자.

李 相은 일제 강점기 시인작가소설가수필가건축가 일제 강점기 한국의 대표적인 근대 작가이다. 원래의 성은 ()씨로, 본명은 김해경(金海卿)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