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변은숙-읽고 싶은 시

본문시작

KUKI Home Inspection and Photo

  Byun Eun Sook - Poem
 변은숙-읽고 싶은 시


Le jardin 정원

by 한카타임즈 조회 수:26 2017.02.15 16:32


Le jardin 정원

 

Jacques Prévert

-

Des milliers et des milliers d'années

Ne sauraient suffire

Pour dire

La petite seconde d'éternité

Où tu m'as embrassé

Où je t'ai embrassèe

Un matin dans la lumière de l'hiver

Au parc Montsouris à Paris

A Paris

Sur la terre

La terre qui est un astre.

수천 년에 수천 년도 부족하리라

우주의 지구

지구 위의 파리

파리의 몽수리 공원에서

겨울 햇빛 아래

어느 아침

나와 그대

그대와 내가 입맞춤한

영원의 순간을

얘기하기엔.

 

2 대전이 끝난 1946년에 발간된 'Jacques Prevért' 시집 'Paroles ' 수록된 시는 단순한 같지만 들여다 볼수록 막막한 느낌을 준다. 시에 등장하는 나는 지금 살아있기는 걸까... 혹은 입맞춤한 그대는 살아있는 맞는가.... 분명히 겨울이라도 날은 화창하고 장소는 정원이라 입이 졌어도 나무들에 둘러싸인 곳에서 사람은 존재하긴 하는 걸까... 전쟁이 지나간 위에 그리움도 상처도 사람의 몫일 뿐이다.